6년 9개월만에 단행한 PC 업그레이드 후기 일상다반사

2012년 2월 18일에 조립하여 6년 9개월간 애써준 인텔 i7-2600K 시스템이 심한 발열로 자주 멈추는 등 한계에 도달한 모습을 보임에 따라, 강화유리 없는 케이스에 고성능 CPU가 탑재된 공랭쿨링 PC를 새로 구성하였습니다.

ㅇ 2018.12.6. 부품 구매, 조립 의뢰
ㅇ 2018.12.7. PC 인수, 운송 중 충격으로 인한 팬 고정핀 문제로 CPU 쿨러 제거
ㅇ 2018.12.8. 쿨러 재설치, 기존 부품 장착 및 OS 설치 완료

<사진이 마땅치 않아 조립 중 사진으로 대체 - 그래픽카드는 임시 테스트용>

메인보드를 중급형으로 내리고 그래픽카드와 HDD를 재활용하여 절감한 비용을 조립 편의성과 성능, CPU 쿨링 개선에 투자하여 다중 작업이나 게임 등에 활용 가능한 사양으로 맞추었는데, 인텔 i7 2세대에서 AMD Ryzen 2세대로 넘어오니 훨씬 쾌적하고 성능이 개선되어 크게 만족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1989년 10월 10일 구매했던 인텔 8088 시스템 이후 30년 가까이 계속된 인텔 일편단심을 마침내 접었다는 의미도 있네요 ^^)

CPUAMD Ryzen 7 Pinnacle Ridge 2700X (3.7GHz/12nm)
보드MSI B450M MORTAR (AMD B450/M-ATX)
메모리SAMSUNG DDR4 8GB PC4-21300 x 2ea
VGAZOTAC GeForce GTX1060 D5 6GB MINI
SSD/HDDWestern Digital Blue 3D SSD Series 500GB
Western Digital BLUE WD30EZRZ 3TB
Western Digital GREEN WD500AACS 500GB
파워FSP HEXA 85+ 650W 80PLUS BRONZE
케이스FRACTAL DESIGN Define Mini C
CPU 쿨러Thermalright ARO-M14O
모니터Dell UltraSharp U2515H
사운드/스피커Realtek ALC892 HD Audio
Sicron DICE Boom Box
키보드/마우스Cherry G84-4100LCMKR-2
Logitech G102
OSMicrosoft Windows 10 Pro (64비트)

※ 기존 시스템은 내장그래픽도 있고 SSD도 떼지 않았으니 간단한 서브시스템으로 활용할 생각입니다.